만덕산 백련사

TEL. 061-432-0837

우체국 501015-01-000585 백련사

강진 백련사, 절밥의 매력에 풍덩 빠지다

강진 백련사, 절밥의 매력에 풍덩 빠지다

17.04.23 12:13l최종 업데이트 17.04.23 12:13l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 조찬현

관련사진보기


강진 백련사 가는 길이다. 길가 오색 연등이 반갑게 맞이한다. 절집이 아담하고 참 고즈넉하다. 입구에 석축을 해놔 예전과 다른 느낌이 잠시 들었지만 안으로 들어서니 옛 모습 그대로다.

전남 강진 백련사는 고려 때 8명의 국사를, 조선시대에는 8명의 대사를 배출했던 곳이다. 다산 정약용 선생과 친분이 두터웠던 혜장선사 역시 이곳 출신이다.

백련사에서 다산초당으로 이어지는 숲길은 참 아름답다. 숲길을 걷다 잠시 고개 들어 강진만을 들여다보면 구강포 바다가 시원스럽게 시야에 들어온다. 이 길은 30분 정도 소요되는 가까운 거리라 부담 없이 걸을 수 있다. 다산초당은 정약용이 18년간 유배생활을 했던 곳이다.

사찰을 한 바퀴 둘러봤다. 때마침 공양간에 들렸다. 최근 스타 셰프로 이름난 한 요리사가 절밥의 매력의 푹 빠졌다고 해서 절밥이 자못 궁금하던 차였다. 절밥의 순수한 맛이.

점심 끝 무렵이라 반찬이 별로 없다. 그래도 감지덕지다. 접시에 뷔페식으로 담아와 공양을 한다. 스님 한분이 공양 중인 신도들에게 자신의 음식을 나눠준다. 그 마음이 퍽 아름답게 내 가슴에 다가온다. 법명이라도 알아둘걸 그랬나보다.

지난해 여수 흥국사에서 절밥을 먹어본 이후로 이번이 딱 두 번째 경험이다. 그런데 이곳의 음식은 맛집의 그 맛을 뛰어넘었다. 절밥이 이리 맛있다니 정말 놀랍다. 순수하면서도 식재료 본연의 맛이 오롯하다. 딱히 이 맛에 대해 뭐라 말할 수 없지만 먹을수록 입맛을 은근히 사로잡는다.

다음은 불자들이 음식을 공양할 때 외우는 <공양게송>의 일부다.

이 음식이 어디서 왔는가
내 덕행으로 받기가 부끄럽네
마음의 온갖 욕심 버리고
육신을 지탱하는 약으로 알아
보리를 이루고자 공양을 받습니다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강복석

등록일2017-06-15

조회수40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Jun 201706
강진 백련사, 절밥의 매력에 풍덩 빠지다

강진 백련사, 절밥의 매력에 풍덩 빠지다 17.04.23 12:13l최종 업데이트 17.04.23 12:13l조찬현(choch1104) 복사【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By강복석Recommend0Count40
Jun 201706
고즈넉한 분위기 강진 백련사

고즈넉한 분위기 강진 백련사 [출처] 고즈넉한 분위기 강진 백련사|작성자 남도여행  #백련사 백련사의 원래 이름은 만덕사로 신라 문성왕때 무염국사가 ..

By강복석Recommend0Count28
Feb 201702
매화가 피었나요?

“스님, 혹시 성질 급한 동백이나 매화가 피었나요?”“성질 급한 동백은 보이는 듯합니다. 매화는 아직이죠. 이제 움터서 한두 개 피려고 하긴 해요.”“첫 매화 필 때 꼭 알려주세요! 내려..

By템플팀Recommend0Count92
Dec 201612
남도 끝자락 천년고찰 백련사에서

한 번쯤 남도 끝자락에서 자신의 뒷자락을 바라보세요. 삶이 한결 풍요롭고 건강해집니다.”강진 백련사작년 템플스테이 1700여 명 몰려전남 강진군 도암면 백련사(白蓮寺)는 신라 문성왕 ..

By관리자Recommend0Count147
Dec 201612
호남선 KTX로 두 시간, 남도 밥상이 내 앞..

용산역에서 호남선 KTX에 몸을 싣고 약 두 시간여를 달리면 나주역에 닿는다. 호남KTX가 운행되면서 용산역에서 나주역까지 4시간이 넘도록 걸리던 이동시간이 절반도 채 안되는 2시간으..

By관리자Recommend0Count14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