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덕산 백련사

TEL. 061-432-0837

우체국 501015-01-000585 백련사

템플스테이 이용후기

지쳐있던 심신을 잠깐이나마 편안하게 쉴수 있었다. (나주고등학교 템플스테이)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7-06-29

조회수34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May 201705
세상 아름답다.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15
May 201705
"힐링여행"

 힐링여행너무 알찬 1박2일 이었습니다.가우도 산책, 108배, 아침예불스님과 차마시는것 모두 좋았습니다.아카시아 나무, 동백나무 길도 산책하기 좋았고밥도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백련..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23
May 201705
인내 , 너무나도 익숙해서 그런줄도 몰랐..

  인내 , 너무나도 익숙해서 그런줄도 몰랐던 일상에서 벗어나기 아이를 동반하지 않고 친구와 꼭 한번 오고싶어요. 그리고 밥이 너무맛있었어요.(공양은 처음이었어요) 108배 그..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16
Apr 201704
소원을 이루었다 ^^

 ♡ 몇년전 TV로 처음 강진백련사를 알게되었지만 거리가 넘 멀어서 늘 맘속으로만 생각했던 곳을 직접 내 발로찾아와 보게되니 넘 기뻣고 가슴 설레였다. 생각했던 것 보다 훨씬..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18
Apr 201704
아름다운 백련사 ~ 감사드립니다.

아마도 지금쯤 동백꽃이 뚝뚝 떨어져  엄청나게 멋질거예요 ~남도기행 템플함께 하신 모든분들에게 감사 드리고 ~  일담스님, 진행해주신 샘 모두 감사드려요 ~개인적으로 백일..

By송순완Recommend0Count57
Mar 201703
자연에서 편히 쉴 수 있는곳 !

 자연에서 편히 쉴 수 있는곳  !백련사 템플스테이는 수차례 왔습니다. 한번의 경험은 새롭고 신선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여러번 반복해서 경험한다는 것은 그곳이 진짜 좋아야 가..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85
Feb 201702
흐리고 탁한 내 마음의 날씨를 맑음으로 ..

 연말이라 일에 치여서,책임과 의무에 쫓겨서 지친 심신을 이끌고 달려왔습니다. 하지만 백련사에 가까워 올수록 반가움과편안한 마음이 앞서면서 나도 모르게 수원에서의 일상을..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27
Feb 201702
마음속의 짐을 내려놓고 새로운 시작의 ..

    정신없는 일상과 해야할 많은 일들을 뒤로하고 절도 많이하고 경전도 많이읽으며 정진하고 싶어 들어온 내게 주지스님께서는 그냥 차 마시고 편하게 있다가라 하셨다. 무..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60
Feb 201702
불교와 삶의 고통 맛보기

   새벽 예불로 시작하는 하루느린 듯 바쁘게 돌아가는 하루같은 곳을 바라보는 마음옳고 그름을 판단하지 않는 마음부끄러운 마음아쉬워도 웃으며 떠나는 발 길더 열심해야 겠..

By템플스테이Recommend0Count40
May 201605
마음의 나무 그늘...

큰 기대 없이 휴식을 하고자 왔으나 예상 밖의 의미있는 시간을 보낸 것 같다. 작은 사찰이지만 한 사람 한 사람에게 마음과 정성을 쏟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형식적인 템플스테이가..

By관리자Recommend0Count621
첫 페이지로 이동 이전 페이지로 이동   1    2    3   다음 페이지로 이동 마지막 페이지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