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덕산 백련사

TEL. 061-432-0837

우체국 501015-01-000585 백련사

자유게시판

샤프란 - 추억 속의 꽃

백련사 '만경다설(백련사 찻집)' 앞을 지나는데

어떤 분 둘이서 감상에 젖어 찬탄을 연발하고 계십니다.

 

"와아, 이 풀은..."

 

 

 

 

 

"어릴 적 어디선가 보았던 참 흔치않은 풀인디..."

하면서 아련한 추억 속으로 빠져 듭니다.

반갑고 마냥 신기한 듯 한동안 상념에 잠겨 

풀을 내려다 봅니다.

 

"참 오랜만에 보는 풀이네."

 

 

 

 



벌써 지난 가을의 이야기입니다.

풀의, 아니 꽃의 이름은... 샤프란 [ Saffron Crocus

높이 23cm 정도 자라는 다년초. 잎은 선형으로 꽃이 핀 다음 제대로 자람. 꽃은 10~11월 깔때기 모양 흰색이나 연한 자줏빛으로 핀다.

 

백련사에 오시면 군락을 크게 이루고 있진 않지만 
성벽 같은 돌 틈, 바닥 모서리에서 옹기종기 자라고 있지요.



 

 


 

가녀린 샤프란 옆에는 천리향 나무가 서 있습니다.

마치 지켜주겠다는 듯... 사랑의 파수꾼처럼.

그러나 샤프란은 가을에 피고, 천리향은 봄에 꽃이 핍니다.

서로 가장 아름다울 때 만나지 못하는 운명.


알 수 없는 '느낌'이 내게로 다가와 속삭이듯 하는 말.

(나를 기억해줘...)

샤프란 꽃말 : 

난 언제나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너무 슬퍼하지 말라 하네

삶은 슬픔도 아름다운 기억으로 돌려주므로

너무 뒤돌아보지 말라 하네

지나간 날보다 앞으로 살 날이 더 의미 있으므로


죽도록 온 존재로 사랑하라 하네

우리가 세상에 온 이유는 사랑하기 위함이므로

 

- 이어령 '나에게 이야기하기' 중에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7-04-09

조회수509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